요새 저는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때문에 스팀을 켜는, 너무나 평범한 게임 라이프를 보내고 있습니다(한국 사람이라면 제발 배그합시다!). 하지만 5년 넘게 스팀을 끼고 살았음에도 불구하고 문득 몇몇 게임(FM이라든지.. FM이라든지) 말고는 스팀 라이브러리가 그다지 채워져 있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플레이타임이 길어 보이는 건 여러분의 착각입니다

 

?라이브러리 하단부의 빈 공간을 보니 <배틀그라운드> 하는 게 중요한 게 아닌 것 같더군요. 비로소 깨달았습니다. 이미 모두들 하고 있는 ‘스팀 라이브러리 채우기 게임’에 나도 뛰어들 타이밍이라고.

하지만 남들 다 사는 AAA급 대작, 갓겜들로는 절대로 저 공간을 내가 원하는 만큼 가득 채울 수 없을 거라는 슬픈 생각이 들더군요. 그렇다고 뒤늦게 스팀 게임 수집 게임에 참여하는 마당에 번들구매를 좌라락 하기에는 뭔가 개성이 없어 보였습니다.

이왕 이렇게 된 거, 라이브러리 한줄한줄을 ‘스팀 얼리 억세스 게임’들로 채우는 컨셉으로 가면 어떨까 싶었습니다. 제 얼리 억세스 리뷰가 게임을 선택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요!

그럼 여러분들의 게임 인생에서 만나서도 안되고 만날 일도 없길 바라는 얼리 억세스 똥겜들을 걸러보고, 그리고 혹 있을 갓겜의 스멜을 미리 포착해서 알려드릴 수 있도록 (제 스팀 라이브러리를 채우면서) ‘스팀 얼리 엑세스 게임’들에 대한 리뷰를 시작해 보겠습니다.